news

김윤아 “日방류, 지옥 생각”…전여옥 “‘청산규리’가 롤모델?”

· John Doe

1117 Views

밴드 자우림의 보컬 김윤아. 연합뉴스

 

밴드 자우림 김윤아가 일본이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 방류를 시작한 것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낸 데 대해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은 “제2의 청산규리가 되는 것” 같다고 일갈했다.

앞서 김윤아는 지난 24일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RIP 地球(지구)’라는 문구가 적힌 이미지를 올리며 “며칠 전부터 나는 분노에 휩싸여 있었다. 블레이드 러너 +4년에 영화적 디스토피아가 현실이 되기 시작한다. 방사능비가 그치지 않아 빛도 들지 않는 영화 속 LA의 풍경, 오늘 같은 날 지옥에 대해 생각한다”고 적었다.

이에 전여옥 전 의원은 25일 블로그에서 “김윤아씨가 후쿠시마 처리수 방류에 대해 며칠 전부터 24일엔 ‘지옥이다!’라며 격분하더라”면서 “그런데 김윤아씨는 며칠 전부터 격분하면 말이 안 된다. 며칠 전이 아니라 2011년 후쿠시마 사고 때부터 지옥불같이 분노했어야했다”고 지적했다.

 

자우림의 보컬 김윤아가 2016년 6월 케이블TV 올리브의 ‘원나잇 푸드트립’에서 일본 오사카의 한 식당을 찾아 스시 쳐묵쳐묵하면서 신선한 재료 어쩌고 감탄하며 올린 영상. 올리브 TV 캡처. 뉴스1

 

밴드 자우림의 보컬 김윤아가 일본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를 시작한 것에 대해 분노했다. 김윤아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RIP(Rest in peace) 지구(地球)'라고 적힌 사진을 올리며 "
밴드 자우림 김윤아가 일본이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 방류를 시작한 것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낸 데 대해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은 “제2의 청산규리가 되는 것” 같다고 일갈했다. 앞서

 

광우병 시즌 2 개막! 청산규리에 이어 지옥윤아 등장!

원전사고 나서 희석도 안시킨 원액 오염수 방류될때는 일본가서 초밥 생선회 맛있게 먹고 맥주도 냠냠 잘했으면서 12년이 지난 지금은 지옥이라고? ㅋㅋㅋ

일본원전 터지고 처리도 안된 오염수 한창 방출될때 일본가서 스시먹방 찍고 맛있다를 연발한 인사가 지금 방류를 걱정?! 하는것도 아니고 아주 SF영화까지 갖고와서 극혐선동질 ㅋㅋㅋ

청산규리는 이제 김윤아를 고마워 할 듯. 바톤터치 ㅋㅋㅋ

 

중국에서 서해바다로 쏟아내고 있는 오염물질 알지? 그것을 주제로 한 노래나하나 만들어보는게 어때?

댓글창 보면 중국에서 버리는건 증류수라 안전하다고 씨부리는 병자들도 가끔 보이던데.

정신나감?? 국제 기준도 안따르는 오염수 퍼붓고 있는게 중국인데 증류수는 먼 개소리??

저여자는 저거말고도 남편하고 일본가서 맛집다니는거 여러번 방송나옴. 생맥주마시고 여기가 천국이야 이러던데?

저땐 이미 후쿠시마 사태 이후 오염수는 자연적으로 대량 방류된 이후인데ㅋㅋㅋ 이번엔 처리하고 국제적으로 통제되는데도 선동당해서 깨시민좌파짓 ㅋㅋㅋ

선택적분노 지리네. 그냥 노래나 열씨미 하시죠 ㅋㅋㅋ

Japan Fukushima